독일 동포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커뮤니티 새아리 유학마당 독어마당
커뮤니티
자유투고
생활문답
벼룩시장
구인구직
행사알림
먹거리
비어가든
갤러리
유학마당
유학문답
교육소식
유학전후
유학FAQ
유학일기
독어마당
독어문답
독어강좌
독어유머
독어용례
독어얘기
기타
독일개관
파독50년
독일와인
나지라기
관광화보
현재접속
91명
[유학일기] 일기·수필·문학 - 유학 일기 외에 사는 이야기 혹은 직접 쓴 시와 소설을 게재하는 곳입니다.

사는얘기 분데스리가 표 인터넷 구매시 주의해야 할 Viagogo 사이트 관련 일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Zusammen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3건 조회 5,715회 작성일 19-02-27 21:05

본문

지난 번 아르마니 사기 편에 이어서 또 다시 어리숙하게 당할 뻔한 얘기를 올리게 되었습니다.
분데스리가 티켓 구매하다가 돈 날릴 뻔한 이야기입니다.

2개월전쯤 제가 사는 동네 분데스리가 팀의 티켓을 구글 검색을 통해 구매하게 되었어요.
구글에서 "팀이름 ticket"을 검색하면 맨 위에 뜨는 사이트를 통해서 구매했습니다.
왠지 자연스럽게 다 착착 진행되어서 거기가 공식 구입처인줄 알고 그냥 거기서 샀습니다(나중에 알고보니 viagogo라는 정체 불분명한, 하지만 유명한? 사이트였습니다).

저와 일행의 티켓 2장 값이 합쳐서 80유로였는데(원정팀 좌석), 예약관리비(?) 30유로, DHL 송달비 10유로 해서 총 130유로를 청구하더군요. 신용카드로 결제했습니다.
우리나라에선 예매를 하면 싼데, 유럽은 예매를 하면 돈이 더 드는구나 이상하다 하면서도,
그냥 그러려니 했어요. 티켓은 경기 시작 3일 전쯤에 보내준다고 하더군요.

경기 시작 3일 전 티켓이 배달되어 왔습니다.
잘 갖고 있다가 경기 당일날 룰루랄라 표를 챙겨서 경기장으로 가면서 보니까, 각 표에 가격이 14유로라고 적혀있더군요.
전 각 40유로씩 지불했는데 이건 뭐지 하면서도, 일단 경기보고 컴플레인을 하기로 했습니다.

경기장 출입구에 갔더니 표의 바코드를 인식시키면 우리나라 지하철 출입구처럼 삼발이가 돌아가는 형식이더군요.
근데 저희 표가 인식이 안되는 겁니다. 그곳 직원 말이 이건 매표소에서 정식표로 바꿔야 되는 표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매표소에 갔습니다. 근데 그곳 직원이 대뜸 저희 표를 보더니 '너네 이거 어디서 샀냐'고 묻더군요.
저는 당시까지만 해도 잘못 알고 있던 대로, '이 팀 공식 홈페이지에서 샀다'고 대답했습니다.
그랬더니 아닐거라면서 제 이메일 같은 거 온거 확인해보라고 하더군요. 그제서야 봤더니 제가 표를 산 곳은 Viagogo라는 사이트였습니다.
그곳 직원이 보더니 '그럴 줄 알았다. 너 표 비싸게 샀지? 그래 130유로. 우린 표 그렇게 안비싼데. 그건 일종의 사기다. Black market에서 거래되는 거라서 유효한 표가 아니다.  넌 이 표로 출입할 수 없다.'라고 하는 겁니다.

진짜 황당하더군요. 일행에게 자랑까지 해놓고 오랫동안 기다려서 간 건데 유효한 표가 아니었다니! 게다가 내 돈은!
다행히 그 공식직원이 저희에게 합쳐서 30유로에 입석 좌석표를 살 수 있게 해주더군요.
일단 급한데로 그 표를 사서 경기를 볼 순 있었습니다.
한편,
그 직원이, 제가 viagogo 측에서 받은 메일을 자기들한테 전달해달라고 하더군요.
그리고 viagogo에 어떠한 내용으로 claim을 해야할지 문구까지 다 적혀있는 A4 용지 5~6장 분량의 메뉴얼, 그리고 그들에게 제출할 '확인서'까지 나누어 주었습니다.
메일내용은 대충 '해당 팀 약관에 위배되어 암표처럼 거래되는 표의 경우 해당팀에서 입장을 거부할 수 있게 되어 있고, 이에 따라 난 출입을 거부 당했으니 전액 환불해달라. 그렇지 않으면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저는 viagogo라는 곳이 블랙마켓이고 저한테 사기까지 친거면 환불도 제대로 해줄 리가 없잖아라고 생각하면서도, 일단 그 직원들이 시키는 조치를 다 취했습니다.
그랬더니 놀랍게도 토요일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메일 보내고 1시간도 안되어 viagogo 측에서 바로 전화가 와서 모두 환불해주고 바우처까지 주겠다고 하더군요.
그리고 그 다음 주 화요일까지 제 신용카드 결제 취소 조치가 이루어졌고, viagogo 사이트에서 쓸 수 있는 50유로 짜리 바우처가 지급되었습니다(물론 위 바우처 및 위 사이트를 다시 이용할 생각은 전혀 없습니다).

얘기가 길었습니다만,
분데스리가 표 구하시는 분 중에 viagogo를 통해 표를 구매하실 분들은 참고하세요.
제가 알고보니 viagogo는 축구표뿐만 아니라 여러 공연표 같은 것도 판매하는데, 자기들이 직접 판매하는지
중개를 하는지는 모르겠지만, 가끔 제대로 거래되는 경우도 있고, 저처럼 피해를 보는 분도 있는 것 같더군요.

이상입니다.
추천11

댓글목록

GilNoh님의 댓글

GilNoh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마침 몇일 전에, ZDF에서 Viagogo에 대한 다큐를 방영하더라고요.
Die Ticketdealer – Miese Tricks bei Viagogo 
https://www.zdf.de/dokumentation/zdfinfo-doku/die-ticketdealer-miese-tricks-bei-viagogo-102.html
Viagogo는 기본적으로는 재판매 플랫폼인데요... (못가게 된 콘서트 표 양도 등) ... 그터에서 다양한 사람들이 옛날에 성행하던 암표행위 (사람 풀어서 많이 사서 표 값 올리고 다시 파는)의 인터넷 버전의 놀이터가 되는게 아닌가, 싶은 디테일이네요. ...  가짜 크레딧 카드로 표를 산 다음에, 그걸 여기 판다든가 등의 범죄자들도 돈 벌이터로 쓰고 등등.

그런걸 막으려고 이벤트 진행 측에서는 (콘서트라든가, 스포츠 운영 측에서라든가) 재판매된 표를 부정표로 취급해서 입장 안 시켜 주고 등... 저는 대강 보고 지나쳤었는데요 :-) viagogo 및 그걸 암표장으로 삼는 회사들이 우째 돌아가는가 궁금하시면 함 보시는 것도 괜찮으실거에요.

  • 추천 1

GIZEHN님의 댓글

GIZEHN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단순 암표 거래일 수도 있지만, 일종의 돈 세탁 루트로 이용되는 방법 중 하나입니다. 부당하게 취득한 재화를 트레이드 마켓에서 현금화시키는 거죠. 제 독일은 친구는 ebay-kleinanzeige 에서 뭘 잘못 구매했다가 한달 동안 경찰서를 오가더군요.

[유학일기] 일기·수필·문학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열람중 사는얘기 Zusammen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16 02-27
2367 사는얘기 Zusammen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23 02-15
2366 사는얘기 핸드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11 02-11
2365 유학일기 Jw0352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28 02-07
2364 유학일기 유기경종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36 02-04
2363 유학일기 우가행살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87 01-28
2362 사는얘기 Zusammen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38 01-24
2361 사는얘기 파파팍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40 01-23
2360 유학일기 leyon99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27 01-16
2359 사는얘기 불타오르네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29 01-08
2358 유학일기 꿈을꾸자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24 01-03
2357 사는얘기 독댁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26 12-20
2356 유학일기 marieny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1 12-20
2355 유학일기 marieny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0 12-20
2354 사는얘기 Harrykim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70 12-02
2353 유학일기 success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26 11-30
2352 사는얘기 핸드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53 11-27
2351 유학일기 머스트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26 11-16
2350 사는얘기 Kaffee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87 11-05
2349 유학일기 요키토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28 10-17
게시물 검색
이용약관 | 운영진 | 주요게시판사용규칙 | 등업방법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비밀번호분실/재발급 | 입금계좌/통보방법 | 관리자문의
독일 한글 미디어 베를린리포트 - 서로 나누고 돕는 유럽 코리안 온라인 커뮤니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